제  목 :   렉틴 optiMSM

머콜라 건강혁신 30일 가이드 https://korean.mercola.com/%ea%b1%b4%ea%b0%95%ec%97%90-%ed%98%81%ec%8b%a0%ec%9d%84-%ec%9d%bc%ec%9c%bc%ed%82%a4%ea%b8%b0.aspx


>>2019년 5월 20일 렉틴을 제한해 보세요

식물의 렉틴은 포식자에 부정적인 반응을 유발함으로써 생존을 보장하는 내재된 방어 기제로 작용합니다. 인간에게 있어서는 세포막에 붙어 종종 건강을 파괴합니다

많은 렉틴 성분은 염증을 유발하고 신경을 손상하며 세포를 사멸하는 한편, 일부 렉틴은 혈액의 점성을 증가시키고, 유전자 표현을 방해하며, 내분비 기능을 교란시킵니다

수많은 음식에 렉틴이 존재하고 있기 때문에 렉틴 성분을 전부 삼가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지만, 만일 여러분이 자가면역 질환이나 기타 만성 건강 문제를 겪고 있다면 렉틴을 제한하는 식단을 통해 이점을 누릴 수 있습니다

가장 문제가 되는 렉틴 함유 식품에는 콩, 곡물, 콩과류(legumes) 및 가지, 감자, 피망 등의 가짓과 등이 있습니다

렉틴이 많이 들어 있는 식품은 발효 및 발아뿐만 아니라 적절한 절임 및 요리를 통해 안전하게 섭취될 수 있으며, 압력솥을 활용하여 콩을 요리하는 것은 특히 이롭습니다

렉틴은 심지어 건강에 이로운 식단을 섭취한다고 하더라도 체중 증가와 건강상 문제를 초래하는 숨겨진 원천이며, 대부분이 세포와 신경에 유해합니다. 특정 유형의 렉틴은 혈액 점성을 증가시키고 유전 표현을 방해하고 내분비 기능을 교란시킬 수 있습니다.

자가면역 질환을 겪고 있는 경우, 특히 렉틴에 주의해야 하며, 렉틴을 제한하는 식단으로부터 이점을 누릴 수 있습니다. 그렇긴 하지만, 렉틴 섭취를 100% 완전히 피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합니다.

필자는 렉틴이 전혀 없는 식단을 권장하지 않는데, 왜냐하면 이를 통해 렉틴에 들어있는 영양이 풍부한 채소를 포함하여 식품의 항산화 성분 및 기타 영양분을 놓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더 나은 접근 방법은 이따금 렉틴을 섭취하고 렉틴이 여러분에게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에 관해 주의를 기울이는 것입니다....만일 섭취 후 계속해서 복부팽만, 가스 및 관절 통증을 경험하게 된다면, 여러분의 신체는 어쩌면 렉틴에 반응하는 것일 수 있습니다.

렉틴이란 무엇인가요?

렉틴은 당 결합 식물성 단백질로, 체내 세포막에 붙게 됩니다. 렉틴은 모든 동식물 식품에서 나타나는 단백질의 형태로, 일부 사람들은 렉틴을 낮은 수준의 독소라고 생각합니다.

렉틴은 약탈자에게 부정적인 반응을 일으키는 내재된 방어 기제로, 생존에 도움을 줍니다. 웹사이트 Bulletproof.com의 설립자인 데이브 아스프레이(Dave Asprey)는 식물 렉틴에 관하여 다음과 같이 언급합니다.

"렉틴에는 사실상 수많은 다른 종류가 존재합니다. 식물이 진화하여 재생성됩니다. 렉틴은 여러분을 위해 혹은 해충이나 곰팡이를 위해 식품으로서 존재하는 것에 관심이 없습니다. 식물은 포식자로부터 달아나지 못하기 때문에, 살충제 및 방충제로 발달하여, 스스로와 자신들의 씨앗을 포식자로부터 보호하게 됩니다."

회사(Precision Nutrition)에서는 렉틴과 관련한 일부 추가적인 정보를 공유합니다.

"렉틴에는 생콩과 식물 및 곡물에 풍부하게 들어 있으며, 대부분은 씨앗의 일부에서 흔히 발견되는데, 이 씨앗은 식물이 발아할 때 떡잎뿐만 아니라 종피로도 알려진 잎으로 변하게 됩니다. 렉틴은 또한 유제품 및 특정 채소에서 발견됩니다.

식물에 들어 있는 렉틴은 미생물, 해충 및 곤충으로부터 방어 작용을 합니다. 렉틴은 또한 추후에 퍼질 수 있도록, 동물의 소화 시스템을 통과하게 될 때, 씨앗이 그대로 남아 있는 방식으로 진화해 왔습니다. 렉틴은 인간의 소화에 있어 저항성을 나타내며, 이는 변하지 않은 채로 혈액으로 들어가게 됩니다."

의학 잡지(Healthline)에 따르면, "렉틴의 '끈적거리는 성분' 때문에, 이는 내장 벽에 붙는 경향이 있습니다. 이는 과도한 렉틴 섭취가 소화 문제를 일으키는 주된 원인입니다."

높은 수치의 렉틴이 콩, 곡물 및 콩 및 채소류에서 발견되며, 유제품 및 가짓과 채소 등에서도 발견됩니다. 많은 기타 식물에는 낮은 수치 및 잠재적으로 덜 독성을 나타내는 정도의 렉틴이 들어 있습니다.

렉틴이 건강에 해를 입히는 방식

렉틴은 소화 저항성을 나타내기 때문에, "항 영양소"로서 작용하며, 이는 렉틴이 장내 세균총의 균형에 변화를 가함으로써 장에 있는 미생물에 해로운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가장 심각한 원인 중 하나는 맥아 응집소(WGA..WholeGrainAgglutinin)로, 이는 밀과 기타 벼과 씨앗에서 발견됩니다. 스티븐 건드리(Steven Gundry) 박사가 저술한 책 "플랜트 패러독스: 우리가 건강해지려고 먹는 '식물들'의 치명적인 역습”은 어떻게 해서 렉틴이 건강에 해를 끼치는지에 관해 가장 잘 설명해주는 정보원 중의 하나라고 필자는 생각합니다.....그는 일부 식물의 렉틴이 장내 점액 세포에 있는 수용체의 위치에 결합함으로써, 새는 장 증후군을 유발하고, 이를 통해 장벽 전체를 통해 영양소의 흡수를 방해한다고 암시합니다.....맥아 응집소와 비교하여 글루텐은 사소한 문제에 불과하다고 건드리 박사는 말합니다. 맥아 응집소는 동물 실험에서 심장병을 유발하는 가장 효과적인 방법 중 하나로 보여졌기 때문입니다. 맥아 응집소의 부정적인 자가 면역 및 염증유발/지속작용때문에, 렉틴은 자가 면역 장애를 겪는 환자들에게 특히 유독합니다.

만일 이것이 여러분의 경우에 해당된다면, 렉틴을 끊거나 렉틴 섭취를 상당히 줄여 보세요. 렉틴이 체내에서 문제를 일으키는 하나의 방식은 분자 모방을 통해서입니다.

예를 들어, 갑상선이나 관절 공간에 렉틴이 단백질을 흉내냄으로써, 신체면역체계가 갑상선을 공격하도록 속이게 되며, 류마티스성 관절염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이러한 질환의 과정의 일부는 렉틴 및 (내독소로도 알려진) 지질 다당류가 장벽을 통과하도록 만들어, 강력한 면역 반응을 일으키게 됩니다.

콩과 기타 렉틴이 풍부한 식품을 피해야 할까요?

만일 염증성 혹은 자가 면역 질환을 겪고 계신다면, 렉틴을 함유한 식품-특히 콩, 콩 및 채소류, 곡물 및 가짓과 채소-를 주의하셔야 합니다. 

건드리 박사는 다음과 같이 밝히고 있습니다. "제 연구 및 다른 연구들에서는 렉틴이 대부분의 심장병, 관절염, 치매, 당뇨 및 모든 자가 면역 질환을 유발한다고 암시합니다." 렉틴 제한 식단은 아래와 같은 질환을 겪는 사람에게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유발/악화요인들로 작용 -- 관계질환들 : 과민성대장증후군  자가면역성질환들(관절염/갑상선 기능 장애[특히, 하시모토 갑상선염]) [당뇨병/비만/심장병/치매]

모든 렉틴이 몸에 해로울까요?

아보카도와 토마토

건드리 박사는 렉틴이 미국인의 식단 가운데, 특히 자가 면역 질환을 겪는 사람들에게 있어 가장 위험한 성분이라고 선포하고 있지만, 사실상 일부 렉틴을 소량으로 섭취하게 되면 건강에 이로운 점들을 제공할 수 있습니다.

회사(Precision Nutrition)에서는 다음과 같이 언급합니다. "렉틴은 면역 기능, 세포 성장, 세포 사멸 및 체지방 조절에 있어 하나의 역할을 하는 것으로 사료됩니다."

대부분의 문제는 과도한 섭취 혹은 지속적인 섭취 등으로 인해 나타나게 되는데, 특정 렉틴의 경우에는 심지어 적은 양을 섭취하게 되더라도 신체가 견뎌내지 못할 수 있습니다.

필자의 관점에서 보았을 때, 모든 렉틴이 몸에 해롭다고 가정하는 것은 실수라고 생각합니다. 

필자가 가장 좋아하는 식품 중 하나인 아보카도에는 렉틴 응집소가 들어 있지만, 필자는 이를 규칙적으로 계속해서 섭취하고 있으며, 이것이 피해야 할 식품이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아보카도는 건강에 이로운 식품이며, 연구결과에서는 아보카도 함유 응집소는 탄수화물의 특정성은 없고 그 대신 단백질과 폴리 아미노산과 함께 상호 작용하게 되는 것으로 보입니다.

비록 가짓과 채소류의 일부인 토마토는 가장 문제시되는 렉틴 함유 식품 리스트에 종종 등장하지만, 이들을 열에 익히게 되면 일부 긍정적인 이점이 나타납니다.

토마토에 들어 있는 항산화 리코펜은 열로부터 생체 이용 효율을 강화시켜, 토마토가 여러 가지 방식으로 건강에 이롭도록 해줍니다. 

하지만, 콩에 들어 있는 렉틴은 보다 잠재적으로 독성을 나타내거나 알레르기 효과를 동반하게 됩니다. 콩은 렉틴 성분뿐만 아니라, 순 탄수화물 함량도 높게 나타납니다.

이러한 이유로, 렉틴은 케톤 다이어트의 최초 전환 단계에서 피하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피해야 할 가장 파괴적인 렉틴 식품

곡물과 검정콩, 강낭콩, 편두 및 대두와 같은 콩 및 채소류에는 다량의 렉틴이 들어 있습니다. 잠재적으로 파괴성을 지닌 또 다른 렉틴 함유 식품에는 다음과 같은 식품이 있습니다.((가열-요리하여 익혀 먹거나, 압력솥에서 삶거나 발효시키라!!))

유제품, 특히 (목초가 아니라)곡물을 먹고 자란 가축에서 생성된 유제품

콩과 채소류 - 모든 콩류, 땅콩 및 대두

가지, 감자 및 피망과 같은 가짓과 채소

밀과 벼과 씨앗(보리, 옥수수, 기장, 귀리 및 호밀) --생으로 섭취 금지!!

대부분의 렉틴은 전염증성 성분으로, 이는 렉틴 성분이 염증을 일으키고 최종 당화산물(Advanced Glycation End Products)을 생성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C 반응성 단백질신체에서 지금 당장 순환하는 많은 렉틴 중 한 가지 예에 해당하며, 이는 염증 표지자로써 활용됩니다.((현재의 응집소상태를 의미하며 0.5이하가 정상...hscrp는 0.1이하....꼭 체크해 보라!!))

렉틴은 또한 (과다 면역 반응을 자극할 수 있는) 항체 독성, 신경독성 및 세포 독성을 갖고 있으며, 이는 렉틴이 신경 및 세포에 독성을 띠며, 세포 자멸을 유발할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특정 렉틴은 적혈구에 결합함으로써 혈액 점성을 증가할 수 있는데 이는 적혈구를 끈적하게 만들어, 비정상적인 혈액 응고를 초래합니다. 

맥아 응집소와 같은 일부 렉틴은 유전자 표현을 방해하고 내분비 기능을 교란하는 것으로 알려져 왔습니다.

이와 마찬가지로 걱정스러운 것은 실제 렉틴이 렙틴 저항성을 촉진함으로써, 비만의 위험을 증가시킨다는 점입니다. 

이러한 모든 요소는 질병에 취약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 

만일 렉틴으로 인해 유발되는 것으로 의심되는 건강상의 문제가 있으시다면, 식단에서 다음과 같은 식품을 전적으로 피해 보세요.....

캐슈넛, 땅콩 및 발효되지 않은 대두 제품 콩에 관한 한, 최상의 선택은 된장, 낫토, 타마리 및 템페와 같은 발효 종류입니다.

옥수수

옥수수를 먹인 고기 

이는 식료품 가게에서 파는 대부분의 고기에 해당됩니다. 미국 목초 사육 협회(AGA)에 의해 인증된 제품을 구입함으로써, 미국 공장에서 사육한, 옥수수를 먹인 고기를 피할 수 있습니다.

카제인 A1이 들어간 우유 

카제인 A2는 버팔로, 염소, 양 및 일부 저지종 젖소에서 짠 우유에 들어 있는 정상 단백질입니다. 애석하게도, 오늘날 대부분의 소들은 카제인 A1을 생산해내는데, 가게에서 취급되는 우유의 대부분이, 심지어 유기농 식품도 A1 성분을 함유하고 있습니다. A1 단백질은 장에서 대사되어, 베타 카소모르핀을 생성해내는데, 이는 췌장의 베타 셀에 붙어, 자가 면역 공격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여러분은 또한 스스로 젖당에 내성이 없다고 잘못 생각할 수 있는데, 실제로 특정 우유를 섭취했을 때, 젖당에 대한 내성이 카제인 A1 반응으로 나타날 수 있습니다. 섭취해야 할 최상의 우유는 유기농의 풀을 먹인 카제인 A2를 생성하는 소에서 생산된 생우유입니다.....저지종 젖소는 카제인 A1이나 A2를 생산하게 되므로, 농부를 통해 확인하여, 생산된 우유의 종류를 확인해야 합니다. 홀스타인종의 소를 피해 보세요. 이들 소는 카제인 A1을 생성하기 때문입니다.

렉틴이 다량 함유된 식품의 렉틴 함유량을 줄이는 방법

여러분의 식단에서 최악으로 영향을 주는 렉틴이 다량 함유된 식품을 삼간 후, 다음과 같은 방법을 통해, 렉틴 함량을 보다 더 줄일 수 있습니다.

과일 및 채소의 껍질을 벗기고 씨앗을 제거해 보세요 — 겉껍질 및 씨앗은 다량의 렉틴을 함유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예를 들어, 섭취 전, 피망과 토마토 씨앗을 제거해 보세요.

황곡보다는 백곡을 선택해보세요 — 건드리 박사는 하얀 쌀이 황색 쌀보다 더 낫다고 생각합니다. 왜냐하면, "쌀을 주식으로 먹는 사람들은 항상 먹기 전에 황색 쌀의 껍질을 벗겨서 섭취해왔기 때문입니다. 황색 쌀의 겉껍질에는 모든 위험한 렉틴 성분이 함유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만일 렉틴을 피하고 싶으시다면, 유기농 곡물을 선택하여, 효모나 효모 반죽을 활용하는 것이 빵을 안전하게 섭취할 수 있는 최상의 방법입니다. 효모 반죽은 글루텐과 기타 해로운 렉틴 성분을 효과적으로 분해합니다.

•새싹 콩, 곡물 및 씨앗 --예외 사항이 있기는 하지만, 싹 발아는 렉틴을 비활성화합니다. (반대로)콩 및 채소류에 싹을 틔우지 마세요. 하지만, 렉틴 성분은 실제로 알파파를 발아할 때 강화됩니다.

발효 식품을 섭취해 보세요 — 발효는 해로운 렉틴 성분을 효과적으로 줄여주며, 모든 종류의 채소가 발효되어 건강상의 이점을 높여줍니다.

압력솥을 활용해보세요 요리할 때, 렉틴을 중화할 수 있는 최상의 방법은 압력솥을 사용하는 것입니다. 건드리 박사는 다음과 같이 말합니다. "만일 콩, 토마토, 감자 및 퀴노아를 요리한다면, 압력솥이 최상의 선택이 될 것입니다. 하지만 이것마저 밀, 귀리, 호밀, 보리 혹은 소맥 성분을 건드리지는 못합니다." 전기 찜솥을 피하세요. 낮은 온도로 요리하는 것으로는 일부 렉틴을 충분히 제거하지 못합니다.

콩 및 감자에 든 렉틴 성분을 줄이는 팁

만일 콩을 먹기로 하셨다면, 적절하게 요리하는 것이 필수적인데, 이는 주로 생콩이나 덜 익은 콩을 섭취하는 것이 급성 독성 효과를 나타낼 수 있기 때문입니다. 독성이 있는 식물 적혈구 응집소는 많은 종류의 콩에서 흔히 나타나며, 생 적두 콩에서 이것이 높게 농축되어 나타납니다.

미 식품의약국(FDA)에서는 네 알에서 다섯 알의 생콩을 섭취하는 것이 식물 적혈구 응집소 독성을 야기할 수 있는데, 이는 종종 극도의 어지럼증, 구토 및 설사 등의 증상으로 나타난다고 합니다.

미 식품의약국에서는 전기 찜솥 및 도기 냄비를 사용하여 콩을 덜 익힌 경우, 중독으로 인해 나타난 몇 가지 사례를 언급합니다. 

콩을 보다 안전하게 섭취하기 위해서는 다음 사항을 반드시 기억해 보세요.

요리하기 전, 콩을 물에 최소 12시간 담그고, 물을 자주 갈아주세요. 베이킹소다를 담가놓은 물에 첨가함으로써 렉틴을 보다 더 중화할 수 있습니다.....담가놓은 물을 버리고 콩을 헹구세요....고열에서, 혹은 압력솥을 이용하여 최소 15분 동안 요리해 보세요. 

------------------


>> 두부 집에서 만드는 법! 

==준비

불린 대두 600g, 생수 8컵(가는 용도), 생수3컵(콩물 끓일 때), 소금 4큰술, 식초 4큰술 

==만들기

1  좋은 콩을 골라 깨끗이 씻어 반나절 불린다. 겨울에는 하룻밤쯤 불린다. 물을 3번 정도 갈아준다.

2  불린 콩을 믹서에 최대한 곱게 갈아 체에 거른다. 남은 찌꺼기를 꼭 짜서 콩물(두유)과 비지로 나눈다. 

3  콩물과 생수 3컵을 붓고 끓인다. 나무주걱으로 천천히 저어가며 중간 불에서 끓인다.....거품을 절대로 걷어내지 않는다. 간수(콩 1kg기준 식초4큰술, 소금4큰술)를 붓고 살짝 저어준다. 10분 정도 지나 몽글몽글 올라오면 불을 끈다.

4  콩물을 면보에 붓고 짜서 콩물과 순두부로 나눈다.....순두부를 면보가 깔린 두부 틀에 담아 무거운 것으로 눌러준다.  

5  비로소 두부가 완성된다.

========================

@@가공된 콩은 좋아도 생콩은 위험하다

발효된 콩제품, 콩나물, 두부, 콩은 엄청나게 건강에 도움이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발효 과정 후에, 콩의 파이테이트와 "항영양소" 수준은 줄어들고, 콩의 이로운 속성은 소화 체계에서 이용할 수 있게 됩니다. 

발효 콩, 특별히 나토의 주요한 이점 중 하나는 이것이 비타민 K2의 최상의 식품원이라는 점입니다. 비타민 K2는 골다공증, 심혈관계 질환, 치매 같은 뇌질환 등을 예방하는 것과 전립선, 폐, 간암 및 백혈병을 포함한 다양한 암을예방하는 데 필수입니다. 비타민 K는 비타민 D와 함께 상승적으로 작용하여건강을 유지합니다.

[생콩을 직접 섭취시의 문제점들]

1. 알레르기가 있는 경우가 있다

2. 콩은 "항영양소"라고 알려진 자연 독소를 함유합니다.

콩 식품들은 사포닌, 소이아톡신, 파이테이트, 프로테아제 억제제, 옥살레이트, 고이트로겐 및 에스트로겐과 같은 항영양 인자들을 함유합니다. 이런 인자들 중 일부는 단백질을 소화하기 위해 필요한 효소들을 방해합니다.

3. 콩은 혈구응집소를 함유합니다.

혈구응집소는 적혈구를 함께 덩어리지게 하는 응혈 촉진 물질입니다. 이런 덩어리진 세포는 산소를 적절하게 흡수하여 조직에 배분할 수 없습니다.

4. 콩은 고이트로겐을 함유합니다

고이트로겐은 갑상선 호르몬의 합성을 차단하고 요오드 대사를 방해함으로써 갑상선 기능을 방해하는 물질입니다.

5. 콩은 파이테이트를 함유합니다.

파이테이트(피트산)는 금속 이온과 결합되며, 칼슘, 철 및 아연(이 모두는 신체의 적절한 생화학 작용에 대한 공동 인자)을 포함하여 일부 미네랄의 흡수를 막습니다. 이것은 특히 채식주의자들에게 문제가 됩니다. 왜냐하면 육식은 이런 파이테이트의 미네랄 차단 효과를 줄이기 때문입니다(따라서 콩을 먹는 경우에 고기도 먹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6. 콩은 이소플라본 제니스테인과 다이드제인이 함유되어 있습니다

이소플라본은 인간 에스트로겐을 닮은 식물 합성물인 피토에스트로겐의 한 유형입니다. 이런 합성물들은 호르몬 에스트로겐을 흉내내고 때로는 차단하며, 다양한 인간 조직에 이상반응을 일으키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불임의 원인이 될 수 있고, 여성의 경우에 유방암을 촉진할 수 있습니다. 심지어 한 달 동안 매일 두 잔의 두유를 마시는 것도 월경 주기를 변경시키에 충분한 이런 합성물들을 공급합니다.

7. 다량의 알루미늄과 망간을 함유합니다 (?)

콩분유는 인간의 모유에서 발견되는 것보다 최대 80배 더 많은 망간을 함유합니다.

8. 유아는 조심할 필요가 있습니다

콩 속의 에스트로겐은 아기의 성발달과 생식능력적 건강에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콩단백질을 사료로 사용할 때 주의점]

  출처 : 미국 노스 캐롤라이나 주립대학 P.R. 퍼켓, T. 미들톤 -

콩은 우수한 단백질원이지만 항영양소적 특성이 있으므로 사료 내에 사용량이 제한된다. 

이러한 항영양소에는 단백질 분해효소 저해인자, 렉틴(lectin), 식물성 적혈구 응집소(phytohemagglutinin), 우레아제(urease ; 요소 분해효소), 리폭시게나제(lipoxygenase), 사이안화 글루코사이드(cyanogenic glucoside)와 항비타민 인자가 있다. 

모든 콩에는 일정 수준의 항트립신 인자가 함유되어 있다. 

비가공된 혹은 가공처리가 덜 된 콩의 항트립신 인자는 소장에서 트립신(trypsin)과 결합하여 비활성 복합체를 형성한다. 이때 트립신의 지속적인 분비를 억제하는 음의 피드백 기전이 억제되어 췌장에서 트립신이 과도하게 합성된다. 

이렇듯 비열처리된 대두원료를 섭취한 동물에서는 췌장의 비대와 더불어 사료효율 저하가 나타난다. 다행히도 콩단백질의 단백질 분해효소 억제물질은 단백질의 본성 때문에 열처리에 의해 쉽게 변성된다. 항트립신 인자는 많은 영양학자들이 지적하듯 콩의 주요한 항영양소가 아닐 수도 있다. 반면 콩과식물과 질소고정 박테리아 사이의 공생관계에서 결정적인 역할을 하는 것으로 알려진 렉틴(lectin)은 모든 품종의 콩에서 흔한 물질이다.

독성은 품종에 따라 다양하여 신장콩 렉틴은 대두콩의 렉틴보다 독성이 훨씬 강하다. 렉틴은 소장 외막 미세융기 표면에서 당단백질(glycoprotein)에 결합하여 미세융기의 손상과 변형을 일으키고 소장벽을 통한 영양소의 흡수에 심한 장애를 가져온다. 또한 소장구조에 피해를 입혀 포도당, 아미노산, 비타민 B12의 흡수와 이온이동을 방해한다. 더 나아가 렉틴에 의해 손상된 상피 때문에 탄수화물과 단백질이 소화·흡수되지 않은 채 대장에 도달하여 발효된다. 

피마자유(castor oil)의 씨에 함유된 리신(ricin)을 흡입하면 호흡기 점막에 출혈을 동반한 종창이 유발된다. 또한 렉틴은 당단백 수용부위에 결합하여 한쪽은 소장의 융털 경계면에, 다른 한쪽은 장내 세균 표면에 결합하여 소장과 세균 사이에서 일종의 접착제 역할을 한다. 

쥐와 병아리에게 생대두나 생콩에서 추출한 순수 렉틴을 함유한 사료를 급이하자 대장균이 과잉 증식하였다. 렉틴은 장상피에 손상을 입히고, 세균이나 그들이 생산한 독소를 혈류로 진입시켜 내장에 해로운 결과를 초래한다. 이러한 요소들은 모두 생콩이나 정제 렉틴과 연관된 위장 이상 증상에 기여한다. 

어린 가금의 경우 특히 렉틴에 민감하며, 필요한 아미노산을 섭취하기 위해 비교적 높은 단백질을 요구하는 어린 칠면조는 더욱이 그러하다.

두과식물 종자에는 그밖에도 많은 종류의 항영양 물질이 존재한다. 

대두박은 우레아제를 함유하고 있는데 이는 요소를 암모니아와 이산화탄소로 가수분해시키는 역할을 한다. 우레아제 함량이 너무 높으면 요소 재순환 과정 중 암모니아가 생성될 수 있다. 고이트로젠은 갑상선의 기능을 방해하는 물질로 땅콩과 대두에서 발견된다. 

사이안화 글루코사이드는 가수분해에 의해 사이안화 수소(hydrogen cyanide)를 유출시키며 리마콩에 가장 많으며 모든 콩에 함유되어 있다. 

비가공된 신장콩에는 비타민 E에 대한 길항제가 함유되어 이를 섭취한 병아리에서 토코페롤 수준이 낮아지고 근위축증이 일어난다.

생대두도 가금에서 구루병을 유발하는 것으로 나타났고, 이를 섭취한 동물들의 비타민 B12에 대한 요구량 증가가 두드러졌다. 

생대두내 알리폭시다제(alipoxidase)도 카로틴(carotene)을 파괴하여 사료내 비타민 A의 이용성을 저하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행히 몇 가지 가공방법으로 두과식물 종자에 함유된 항영양 인자를 해독시킬 수 있어 이들을 사료원료로 사용할 수 있다. 

단백질 분해효소 억제인자, 렉틴, 우레아제, 항비타민 인자와 리폭시게나제는 모두 열에 의해 파괴된다. 각 물질이 파괴되는 정도는 온도, 가열시간, 입자크기와 수분조절에 따라 달라진다. 발효는 항트립신 인자 수준을 줄일 수 있는 방법이다. 

발아 또한 대두와 신장콩의 영양가를 개선시킨다. 하지만 항트립신 인자 수준은 대두에서 변함이 없고 실제로 발아 8시간 후 신장콩에서는 배가되었다.  

두과식물 종자에는 일종의 항영양소인 소화가 잘 안 되는 탄수화물이 함유되어 있다. 대두박의 약 40 %는 조섬유와 다양한 다당류, 올리고당으로 구성되어 있다. 다당류 부분(15~22 %)은 산성 다당류(8~10 %), 아라비노갈락탄(arabinogalactan ; 5 %), 셀룰로우즈(1~2 %), 전분(0.5 %)으로 이루어진다. 가금은 이들 대부분을 소화시킬 수 없다. 대두에서 발견되는 만난(mannan)은 열에 둔감하면서 가금에게는 극도의 항영양소로 통한다. 중량기준으로 따질 때 갈락토만난(galactomannan)은 점성이 강한 다당류이다. 대두박의 올리고당은 소화가 잘되는 탄수화물이나 섬유소의 소화율을 감소시키며, 가금에서 소화관내 이송시간을 줄여 삼투압성 연변을 유발한다.

===============

@@A high-sensitivity C-reactive protein (hs-CRP) 고민감도CRP

CRP는 원래 염증 정도를 판별, 경과 관찰 목적으로 쓰임, 특히, 심뇌혈관 질환의 위험도 예측을 위해 종전보다 더 민감도를 높인 검사가 hs-CRP검사....hs-CRP 단독으로는 분석에 사용하지 않고 glucose, TC, TG, LDL-C등 지방질 검사와 함께 고려해야 그 의미가 뚜렷해짐....염증발생시 5 mg/L=0.5 mg/dL 이상으로 상승(단위 주의).....참고로 남자, 40세이상, 흡연, 고혈압, 당뇨병이 있는 경우 CRP의 지속증가는 동맥경화증 및 심뇌혈관질환발생과 밀접한 연관이 있음......Low risk < 1.0 mg/L (단위 주의).==>Average risk: 1.0 to 3.0 mg/L==>High risk: above 3.0 mg/L

@hs-crp(D011300) 정상<0.1mg/dL.(<1mg/L)..***급성관동맥증후군유증상자에서, AMI발생위험가능성 예측 지표 ***UnstableAngina/AMI환자 예후 지표, ****(DM-HBP-smoker-hyperlipidemia)CCVA발생 위험도 예측 지표***RA-SLE, CTD, Tbc/세균감염 정도/악화 경과/예후지표. ***Cancer(악성임파종)

@hs-crp +TC : HDLC....상대적 위험도 60%

((Ridker 등 1998년)) hs-CRP와 혈청 총콜레스테롤 조합.....향후 뇌경색, 말초혈관질환 및 심근경색의 위험률을 예측......HsCRP와 혈청 총콜레스테롤이 높은 오분위군(quintile)그룹은 낮은 오분위그룹에 비해 심혈관질환의 위험률이 8.7배 높다고 보고....hs-CRP와 혈청 총콜레스테롤을 함께 고려시 예측률이 현저히 증가,......hs-crp는 과거 CCVE가 없었던 사람에게서 향후 혈관질환 발생 예측이 가능한 표지자임(적정수준은 0.3mg/L미만)......특히, LDL<160인 사람에게서 위험도 평가에 도움......일차성 심혈관계질환 환자에서 위험성을 평가하고 결과 예측에 도움됨...심근경색이나 관상동맥중재술후 재협착발생 등 심장질환 재발 가능성 예측에 독립적 표지자임

1) 죽상동맥경화증 및 죽상판 불안정성/염증에서의 hs-CRP....동맥 손상, 염증반응, 관상동맥경화가 서로 밀접한 관계 있음......hs-CRP측정은 심장질환의 위험평가에 필수....CRP는 죽상동맥 경화증의 중요한 병적인 요소로서 죽상혈전 발생과 관련된 여러 반응을 촉진

•보체를 활성화시키고 단구를 공격한다...•혈관내피세포의 기능장애를 촉진한다...•응고 전 상태를 증가시킨다...•죽상판의 불안정성/파열에 관여한다. 

2) 위험도 분류 및 위험성 평가에서의 hs-CRP......hs-CRP 수치는 심장질환의 위험도 분류 및 예후평가 수단....•급성 관상동맥증후군...•뇌졸중....•말초동맥질환....•심부전4와 같은 심근경색 후 합병증에서 예후 예측인자로서 중요.... hs-CRP는 안정적인 관상동맥 심장질환이나 급성 관상동맥증후군 환자에서 심장질환의 재발 가능성을 평가 수단..... hs-CRP는 관상동맥심장질환의 중등도 위험군 환자에서 추가적인 검사 및 치료의 필요 여부 평가 수단..

============

**두부100그램 : 칼로리84/단백9.3/지방5.6/탄수1.4...칼슘126....**순두부100그램 : 칼로리47/단백4.7/지방3.3/탄수1.1/칼슘48....**두유100CC : 칼로리70/단백4.4/ㅈ;방3.6/탄수4.7/칼슘16 **콩나물100그램 : 칼로리31/단백5.1/지방1.2/탄수3.5/칼슘36  **콩잎 100그램 : 칼로리77/단백6.6/지방0.3/탄수21/칼슘33

>>141216 optiMSM의 상식과오해......엠에스엠(MSM)은 소나무에서 추출될 수 있으며, 자연적인 제품으로 만들 수 있다??

몇몇 회사들은 100% 자연 MSM을 제공한다고 광고하며, 다른 제품들은 합성 또는 혼합제제를 제공한다고 주장한다.  그렇다면, MSM은 자연   자원에서 제공되는가??  가장 자연적인 MSM은 무엇인가??

자연에서 생산되는(예를들어 DMSO의 산화작용) 방법과 공장에서 제조되는 과정은 서로 비슷하다. 상업적으로 생산되는 MSM은 단순한 분자이다. 즉 물리적, 화학적으로 자연에서 제공되는 것과 구분하기 어렵다.

모든 공장 제조 공정에서, MSM은 DSMO가 과산화수소(hydrogen peroxide ; H2O2)에 의해서 산화되어  제조된다....DMSO + H2O2 → DMSO2 + H2O

화학적 견지에서 매우 간단한 반응이다. 단지 반응이 자연이 아닌 사람의 조작에 의해서 일어날 뿐이다. 따라서 만약에 자연에서 합성된다는 것이 자연적이라고 말한다면, 원재료가 어디서 공급되었든지, 생산된 제품은  결코 자연적이지 않다. 만약 자연적이라는 의미가 자연에서 발견되는 성분과 동일하다는 의미라면, 순수한 MSM은 자연적이라고 할 수 있겠다. 따라서 자연적인가 아닌가라는 질문 대신에 순수한 MSM인가 아닌가가 더 중요하다고 할 수 있겠다. 소나무에서 MSM을 생산하였기에 때문에 소위 "자연적 MSM"이라고 시장에서 광고되고 있는데, 이는 실제로 carbon 14 dating technique을 허위광고 하고 있는 것이다. 이를 이해하기 위해서 DMSO 제조 방법에 대해 먼저 소개하겠다. DMSO를 제조하는 방법에는 크게 3가지가 있다.

1. DMSO 생산을 위한 메틸기(CH3)는 소나무를 펄프화하는 과정에서 부산물인 검은 액체에서 얻어진다. 추출된 메틸기(CH3)는 황과 반응하여 다이메틸황화물(DMS) 을 형성한다. 이때 황은 소나무에서 얻은 것이 아니라, 소매상이나 제조업자로부터 제공된다. 

DMS는 촉매인 사산화질소(N2O4) 에 의해서 산소와 반응하여 DMSO를 생산하게 된다.   DMSO를 합성하기 위해 소나무에서 얻어지는 메틸기(CH3)가 소위 그들이 말하는 "자연적 MSM"의 근거인 것이다.

2. DMSO는 메타놀(MeOH)과 이 황화물이 반응하여 얻어진다.

3. DMSO는 메타놀(MeOH)과 이황화탄소(Carbon disulfide ; CS2)가 반응하여 얻어진다.

따라서, MSM이 자연적인가 아니면 합성제품인가를 구분하는 것은  매우 복잡한 문제이다. 어떤 이들은  자연적이라는 정의를 신체나  식물에서 생성되는 경우를 말하기도 한다. 이 정의에 의하면, MSM은 비타민이나 미네랄 등과 같이 공장에서 제조되었지만 자연적이라고 할 수 있겠다. 이 황화물(DMS)은 제공되는 원료에 관계없이 구분이 서로 어렵다. DMSO의 경우도 마찬가지이다. 상업적으로 이용되는 형태의 MSM의 차이점은 바로 순도이다. MSM의 순도는 제조 과정에 의해 결정된다.

>>150113 엠에스엠(MSM)의 제조방법의 오해

MSM은 천연에 존재하는 물질로, 황-산소-methyl(CH3)기로 구성되어 있으며, methylsulfunymethane의 약자이다.

MSM은 "Sulfur Cycle(황의 순환)"의 일환으로 존재한다. 해양생물들(박테리아, 조류 및 식물플랑크톤)이 호흡을 통해 DMS(Dimethysulfide)를 대기 중으로 배출한다. 대기의 오존과 고에너지의 자외선에 의해 DMS는 Dimethysulfoxide(DMSO)와 Dimethysulfone(DMSO2)즉, MSM으로 산화된다. DMSO와 MSM은 수용성이며, 물에 잘 용해된다. 이들은 구름 형성의 핵을 제공하고 비에 100배이상으로 농축되어, 이들은 비와 함께 토양에 뿌려지며, 식물의 뿌리조직에 흡수되어 농축된다. 특히 소나무과 나무에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DMSO와 MSM은 몇몇 채소 . 야채 . 곡물 . 음료 등에 들어 있으며, 음식 중에선 우유(평균 3.3ppm/ 6.1~8.2ppm)에 MSM이 가장 많이 들어 있다. 그외 커피: 1.6ppm, 토마토: 0.86ppm, tea:0.3ppm, Swiss chard:0.05~0.18ppm, 맥주:0.14ppm, 옥수수:0.11ppm, alfalfa:0.07ppm, 아스파라거스, 양배추, 사탕수수, 오이, 귀리, 사과, 산딸기 등에도 소량 들어 있다. 

천연에 존재하는 MSM의 양은 추출하기에는 극미량이므로 상품화하기에는 부족하다. 따라서 현재 상품화된 MSM은 모두 인공제조된 것이다. 생체모방기술에 의해 올바르게 제조만 된다면, MSM은 화학적으로 천연에서 발견되는 그것과 동일하다.

이제 MSM제조 방법에 대해 알아 보기로 하자.

MSM제조방법                                   

MSM은 DMSO(Dimethyl Sulfoxide)라는 물질을 산화해서 만든다.

DMSO를 얻기 위한 방법으로 두가지가 있다.

하나는 소나무의 리그닌을 시작물질로 생산하는 방법과 또, 하나는 석유, 석탄, 옥수수, 사탕수수 등에서 메탄올을 생성하여 생산하는 방법이다. 

전세계 MSM의 99%는 메탄올을 생성하여 생산하는 방법이다. 극소수의 경우에만 필요시 소나무 등 식물류의 리그닌에서 DMSO를 얻어서 MSM을 만든다.

이 DMSO는 이제 125개 국가에서 약제로 인정되었으며, 약리학적 특성은 진통, 소염, 손상된 조직의 연화, 혈관확장, 상처치유 촉진작용이 있다. 미국FDA에서는 1970년에 말과 개의 근골격계 치료약물로 DMSO를 승인했고, 1978년 사람에게 간질 방광염 발생시 사용토록 허락하였다. DMSO를 국소적 경구, 혈관, 근육으로 투여 시 몸에 마늘냄새가 나는 것으로 판명되었으며, 마늘냄새 때문에 만성질환의 경우에는 사용이 제한되었다. 참을 수 없는 급성통증 중추 신경계의 급성병변, 생명을 위협하는 상황을 제외하고는 한 번 사용 시, 며칠 동안 지속되는 마늘냄새의 부작용 때문에 사회 활동 및 성적 관계를 유지할 수 없어 DMSO를 사용치 않았다.

1. 소나무의 리그닌을 시작물질로 하여 만드는 방법 (종이를 만드는 펄프공장의 여과액)

2. 메탄올을 시작물질로 하여 만드는 방법 (석유,석탄,옥수수,사탕수수 등)

  CH3SO2CH3... * CH3 → 메틸기.......  메틸기는 MSM을 만드는데 있어, 매우 중요한 포인트이다.

① 리그닌을 시작물질로 만드는 방법.

....... 리그닌의 구조중에는 메틸기(CH3)라는게 있다.  리그닌에 메틸기(CH3)가 있기에 MSM을 만드는게 가능한 것이다....... 리그닌에 황(sulfur)을 첨가하여 리그노설페이트를 만들고, 리그닌설페이트에서 DMS(CH3SCH3)를 만든다.......  이 DMS를 산화시켜서 DMSO를 만들고, 또 이 DMSO를 다시 한번 산화시켜 DMSO2를 만들면 이것이 MSM이 되는 것이다.  나무로부터 시작되는 MSM의 중간물질 DMSO는 사람이 먹어도 되는 물질이다.

② 메탄올을 시작물질로 만드는 방법

...... 메탄올(CH3OH)도 리그닌과 같이 메틸기(CH3)를 가지고 있어, DMSO를 합성 할 수 있다.   메탄올(CH3OH)은 석유,석탄,천연가스,옥수수,사탕수수와 같은 석유화학제품에서 이들 물질들을 가스화하여 합성가스를   만든 후 이것을 반응시켜 메탄올을 만든다.  ...... 여기서, 중요한 것은 석유,석탄,옥수수,사탕수수로부터 시작되는 MSM의 중간 물질 DMSO는 사람에게 해를 끼칠 수 있는 ​메탄올잔류성분을   완전히 제거해야 된다는 조건이 붙는다. ​

※ 주의 사항​ 

식물성MSM :  안전성이 확보된 소나무리그닌으로부터가 아니라 옥수수 등에서 메탄올을 사용해서 추출하였는지 여부와,  메탄올의 독성을 완전히 제거할 수 있는 GMP 제조 공정을 보유한 회사의 ​제품인지....최소한 4번이상의 증류법으로 정제과정을 거친 제품인지가 중요.​

===============

>>2018.01.23.요오드 결핍 자가진단법 : 

'슈퍼 면역력'을 키워주는 '슈퍼 미네랄 요오드' : 책 속 이야기 Tip

요오드 결핍 자가진단법

우리나라는 김, 미역, 다시마 등을 요리에 많이 활용하기 때문에 체내 요오드량이 충분할 것이라 짐작하시는 분들이 많은데요. 현실을 그렇지 않다고 합니다. 우리나라 국민 약 3000명에게 '24시간 소변 요오드 브롬 불소 검사'를 실시한 결과, 약 80.2%가 요오드 결핍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하는데요. 그래서 알아보고 있는 '슈퍼 미네랄 요오드' 책 속 이야기 Tip 시리즈! 지난 편에서는 요오드에 대한 전반적인 상식을 알아보았다면, 이번 편에서는 요오드 결핍 시 나타날 수 있는 증상과 자가진단법을 체크해봅니다.

1. 요오드 결핍으로 나타날 수 있는 증상

- 역류성 식도염

30대 중반의 한 여성이 역류성 식도염 증상을 호소하며 진료실을 찾아왔다. 유명하다는 한방병원을 드나들며 각종 치료를 했지만 효과가 없었다고 했다. 갑상선 혈액검사는 정상이었다. 그러나 24시간 소변 요오드 브롬 불소 검사를 통해 요오드가 정상 수치에 한참 모자라는 것을 확인했다. 그녀의 역류성 식도염은 위와 식도의 문제가 아니었던 것이다. 정확한 진단 결과는 요오드 결핍과 갑상선말초전환장애였다. 요오드를 적극적으로 보충하자 위와 식도의 이물감이 개선되었고 오랫동안 그녀를 괴롭히던 증상으로부터 벗어날 수 있었다.

- 저체온증

저체온증은 전형적인 요오드 결핍 증상이다. 갑상선은 체온을 조절하는데 요오드가 결핍되면 목의 갑상선 부위가 불룩해지고 체온이 떨어진다. 체온이 떨어지면 피부가 건조해지면서 습진이나 아토피 등이 악화될 수 있다. 피부 자체도 거대한 분비 기관이기 때문에 요오드의 직접적인 영향을 받는다. 요오드 치료를 하게 되면 습진, 아토피, 건선, 백반증 등 피부가 건조해 오는 질환과 피부 자가면역질환이 나아진다.

- 두꺼워지는 목

체내 요오드 부족은 목 부위를 두껍게 만든다. 목의 두께로 요오드 결핍 여부를 알고 싶다면, 거울 앞에 서서 목의 앞쪽과 옆쪽을 살펴보자. 전체적인 모양새가 체중에 비해 두껍다고 느껴진다면, 목 앞쪽 갑상선 부위가 불룩하다면, 아침에 일어나면 마치 전날 라면을 먹고 잔 것처럼 얼굴과 목 주변의 부종이 심해진다면 요오드 부족을 의심해 볼 수 있다.

이 밖에도 요오드가 결핍되면 다양한 증상이 나타난다. 병원 검사 전에 일차적으로 내 몸의 요오드 결핍 여부를 알아볼 수 있는 자가진단법을 자세히 알아보자.

2. 요오드 결핍 자가진단법

* 3점 항목

- 유방이나 자궁 난소질환 중 한 가지 이상이 있다.(여)

- 갑상선이 부었거나 결절이나 낭종이 있다. (여)

- 손발이 차고 추위가 싫다.

- 붓고 푸석푸석하다.

- 체중이 늘고 잘 안 빠진다.

- 목둘레가 두꺼워지고 턱이 두툼하다.

- 피부가 건조하다.

- 습진, 아토피가 있다.

- 생리 전 유방통 등 생리 전후 증후군이 있다. (여)

- 목에 이물감이 있거나 목에 통증이 자주 있다.

* 2점 항목

- 전립선질환이 있다. (남)

- 갑상선질환이 있다.

- 잦은 감염이 있다.

- 피로감이 있다.

- 기억력 인지력이 떨어진다.

- 피지낭종이 있다.

- 머릿속이 안개처럼 뿌옇다.

- 관절 근육 통증이 있다.

- 임신이 잘 되지 않는다. 유산력이 있다. (여)

- 고혈압 또는 고지혈증이 있다.

- 생리가 불순하다. (여)

- 켈로이드 체질이다.

- 치질이 있다.

- 자폐증, ADHD가 있다. (소아)

- 성장 속도가 느리다. (소아)

- 성조숙증이 있다. (소아)

* 1점 항목

- 두통, 편두통이 있다.

- 역류성 식도염이나 소화불량이 있다.

- 변비가 있거나 자주 체한다.

- 우울감이 있다.

- 상처 회복이 잘 되지 않는다.

- 당뇨가 있다.

9점 이하 = 정상

10 ~15점 = 경도 결핍

16~24점 = 중등도 결핍

25점 이상 = 심한 결핍

이번 편에서는 요오드 결핍의 증상과 자가진단법을 알아보았는데요. 자가진단 테스트를 통해 중등도 이상의 결핍 증상을 확인하신 분들은 가급적이면 병원을 찾아 24시간 요오드 검사를 받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다양한 요오드 디톡스 방법 . **갑상선암이 아니라면 ...다른 보충요법 먼저 시도한 후에 요오드를 6mg((일본인 1일 섭취기준 3-5mg!!))이하로 써 볼 것..

(참고한 책 : 이진호·황성혁, <슈퍼 미네랄 요오드>)

==================

>>인슐린과 코티솔 & 인슐린과 갑상선

* 인슐린과 코티솔

부신피질자극호르몬은 부신에서 코르티솔이란 호르몬을 증가시킨다. 이 호르몬은 혈당을 올리고, 혈압을 올리며, 면역기능을 강화 시키는 등 중요한 역할을 한다. 코티솔은 뇌, 면역계, 혈관, 혈당유지 등 스트레스에 대처하는 호르몬이다. 

스트레스에 대한 내분비계의 반응은 스트레스를 이겨내기 위한 방어기전이 되지만, 스트레스 호르몬들이 지속적으로 증가된다면 오히려 반대 현상이 발생한다. 즉, 혈당이 지속적으로 상승하게 되어 당뇨병이 발생할 수 있고, 고혈압이 발생할 수 있으며, 면역기능과 성기능이 오히려 저하되는 등 해가 된다. 당뇨병이나 고혈압 등을 가지고 있는 환자에게 지나친 스트레스는 당뇨병과 고혈압을 악화시키게 된다.

만약에 뇌하수체의 기능이 저하되어 있는 환자가 스트레스를 받을 경우에는 성장호르몬이 잘 분비되지 않고 부신피질 자극호르몬이 충분히 분비되지 않아서 코르티솔이 상대적으로 상당히 부족하게 되므로 스트레스를 이겨낼 수 없기 때문에 심한 피로감, 허약감, 저혈압, 저혈당 등이 발생하게 되어 매우 살아가기가 힘들게 되고 생명이 위태로운 지경에 이를 수도 있다.

특히, 코르티솔 성분을 함유한 약제가 각종 관절염에 매우 뚜렷한 효과를 보이기 때문에 우리나라에서는 치료제로 남용되고 있는데, 이런 경우 오랜 투약으로 자신의 부신에서 코르티솔을 분비하는 능력은 오히려 감소된다. 이런 사람이 스트레스를 받을 때는 코르티솔의 부족현상이 나타나서 매우 어려운 상황에 처하게 될 수도 있다.

이화작용은 지질의 파괴로 지방산과 중성지방(triglyceride)으로 변한다, 만약 스트레스가 오래 지속된다면 카테콜아민과 글루코코르티코이드(당질호르몬) 농도 증가하고 지방산과 중성지방, 콜레스테롤, 당의 혈중 농도도 증가하게 된다. 당의 농도가 증가하면 인슐린 농도가 올라가게 되지만 이러한 상황에서는 글루코코티코이드에 의해 방해를 받아 인슐린이 효과적이지 못하게 된다.

따라서 더 많은 인슐린이 분비되고 개인은 점점 더 인슐린에 예민하지 않게 되는 것이다.(인슐린 저항성, 제 2형 당뇨)

점차 인슐린에 저항을 갖게 되어 스트레스가 당뇨병을 일으키게 되는 것이다.

-스트레스 상황에서는 인슐린과 코티솔이 함께 등락한다.

-수면부족은 인슐린과 코티솔이 매우 불안정해 살이 찔 가능성이 높다.

-과도한 코티솔은 간과 근육 세포의 인슐린 수용체를 망가뜨린다.

-코티솔이 높을 때 포도당을 세포로 보내려면 더 많은 인슐린이 필요하다.

-높은 코티솔과 높은 인슐린은 인슐린 저항을 낳고 과잉된 지방이 축적되어 체중이 늘게 된다.

-코티솔과 인슐린은 노화를 촉진한다.

-스트레스를 많이 받거나 당 조절이 안되는 사람은 칼슘 흡수가 제대로 되지 않아 관절의 퇴행성변화나 골다공증 등이 빨리 찾아온다.--인슐린의 증가는 칼슘과 마그네슘의 손실을 가져온다, 당분과 정제된 탄수화물 식이는 인슐린의 분비를 촉진하게 된다.

-스트레스를 지속적으로 받으면 코티솔이 높게 유지되어 인슐린 분비를 증가 시킨다.

-인슐린 주사를 잘못 사용하여 저혈당이 잦거나 스트레스를 많이 받으면 코티솔 분비가 많아져 건강을 크게 해칠 수 있다.

* 인슐린과 갑상선

갑상선 호르몬은 갑상선 기능 항진이냐 기능 저하냐에 따라서 혈당이 고혈당이 되거나 저혈당이 될 수 있다.

우리 몸에서 혈당을 올리는 기관들은 췌장, 뇌하수체, 부신피질, 부신수질, 간 등이다. 췌장의 알파세포에서는 혈당을 급하게 올려주는 호르몬인 글루카곤을 분비하고, 뇌하수체에서는 부신피질 자극 호르몬, 성장호르몬이 분비되며, 부신피질에서는 코티솔이 분비되고, 부신수질에서는 아드레날린이 분비된다. 

인슐린은 혈당을 내리고 글루카곤은 혈당을 올려서 에너지 신진대사를 조절한다. 목 앞쪽에 있는 갑상선에서 분비하는 호르몬도 혈당에 영향을 준다. 반대로 혈당에 이상이 있을 때도 갑상선 호르몬 분비량이 변한다. 갑상선 항진증으로 갑상선 호르몬 분비가 늘어나면 고혈당이 되기 쉽고, 갑상선 기능 저하면 저혈당을 자주 겪는다. 특히 1형 당뇨(의존형 인슐린)인은 일정한 양의 인슐린을 맞아서 혈당을 내리는데, 갑상선 호르몬 분비가 잘 되지 않으면, 저혈당 상태에서 혈당이 올라가야 할 때 오르지 못해 심한 저혈당을 겪게 된다.

어떤 사람은 갑상선 기능 항진 일 때 많이 먹어도 살이 빠지기 때문에 몸매를 생각한다고 거르기도 한다. 그러나 이것은 정상적인 방법으로 체중이 줄어드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적절한 인슐린 사용과 치료약 복용을 병행해야 한다.

1형 당뇨(의존형 인슐린)인에게는 갑상선 기능 항진증과 갑상선 기능 저하증이 나타나는 비율이 높은 편이다. 별다른 이유 없이 저혈당이 계속 나타난다면 갑상선 기능 저하증도 의심해보고 검사를 받도록 해야 한다. 갑상선 기능 저하일 때는 저혈당이 많이 일어나는 것과 함께 쉽게 피곤해 지거나 변비가 심해지거나 피부 건조가 심하거나 추위를 많이 타는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혈당의 이상 외에도 갑상선 호르몬 분비에 영향을 주는 것으로는 급성 췌장염, 울혈성 심부전, 폐렴, 경련, 뇌졸중, 심한 영양장애, 악성종양, 두부외상 등이 있다.

-갑상선 호르몬은 적당한 혈당치를 유지하는데 필요하다.

-당뇨환자 중에는 갑상선 호르몬이 감소되어 있는 수가 많다.

-갑상선은 우리가 섭취한 당분이 적절한 에너지로 바뀌게 하는 데 필요한 물질이다.

-갑상선 기능 저하증에는 혈액 속에 당분이 있어도 이를 활용하지 못하고 무의미하게 소모되어 저혈당이 오기도 한다.

-당뇨병 환자와 갑상선 기능 항진증 등 내분비 질환이 있는 환자들은 마그네슘 부족으로  병의 증상이 더 심각해지기도 한다

===============

서론

내분비 질환은 내분비 기관에서 분비되는 호르몬이 정상 보다 증가되거나 감소되어 발생하는 질환을 의미한다. 뇌하수체, 갑상선, 뼈, 부갑상선, 췌장, 부신, 난소, 고환 등은 대표적인 내분비 기관이다[1]. 이들 기관에서 분비되는 호르몬들 중 췌장에서 분비되는 인슐린은 포도당과 지질대사에 작용하며 섭취된 영양소를 체내에 축적시키는 역할을 한다[2]. 

포도당과 지질대사에 작용하는 인슐린에 대한 저항성과 췌장베타세포에서 분비되는 인슐린 양의 부족은 잘 알려진 제2형 당뇨병의 2가지 기본적인 병리기전이다[3]. 한편 항인슐린 호르몬 또는 인슐린 길항 호르몬이라 불리면서당대사에 인슐린과는 반대의 작용을 하는 호르몬들이 있다.

성장호르몬(growth hormone, GH), 카테콜아민, 코르티솔(cortisol), 글루카곤 등이 대표적이며 뇌하수체, 부신, 췌장에서 각각 분비된다[1]. 코르티솔, GH, 글루카곤은 간에서포도당 신합성(gluconeogenesis), 케톤체 생성을 증가시키고 카테콜아민은 인슐린 분비를 억제한다[2]. 따라서 이들 호르몬들과 관련된 내분비 질환들은 당대사에 영향을 주어 당뇨병 고위험군에서의 당뇨병 발생 및 당뇨병 환자에서의 혈당 악화 등을 야기한다. 

당대사 및 당뇨병에 영향을 주는 대표적인 내분비 질환으로는 말단비대증, 쿠싱증후군, 글루카곤분비선종, 갈색세포종, 갑상선 기능항진증, 알도스테론분비선종[1,2] 등이 있으며 이 글에서는 이러한 내분비 질환들을 당뇨병과 관련하여 살펴보고자 한다.


본론

1. 갑상선 질환

당뇨병 환자에서 갑상선 기능 이상과 혈당과의 연관성은 1927년 Coller와 Huggins [4]에 의해서 처음으로 보고되었다. 이들은 당뇨병을 동반한 갑상선 기능 항진증 환자에서 갑상선을 외과적으로 절제하였을 때 혈당 조절이 개선됨을 관찰하였고 이를 근거로 갑상선 기능 항진증은 당뇨병 환자에서 혈당의 악화와 관련성이 있다는 것을 증명하였다. 이후 다른 많은 연구 및 증례들을 통해 갑상선 기능 항진증을 동반하고 있는 당뇨병 환자는 혈당 조절이 잘 되지 않는다는  것이 알려졌으며 인슐린 요구량이 증가하고 당뇨병성 케톤산혈증이 더 잘 동반되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5,6].

갑상선 호르몬은 포도당 대사에 영향을 준다. 갑상선 기능 항진증 상태에서는 포도당의 간 내 합성이 증가하는데 갑상선 호르몬은 간에서의 주요 포도당 전달 물질인 GLUT2의 간세포 내 농도를 증가시키면서 간의 포도당 생성(hepatic glucose output) 증가에 기여한다[7]. 과도한갑상선 호르몬은 카테콜아민에 의한 지방분해를 증가시키고 이때 생성된 유리 지방산(free fatty acid)은 간의 포도당 신합성을 자극한다[8,9]. 간에서 포도당 생성이 증가하면서 고인슐린혈증(hyperinsulinemia)이 야기되는데 이는 인슐린 저항성을 증가시킨다[10]. 또한 갑상선 기능 항진증 상태에서는 혈중의 인슐린 대사 제거율이 높아지고 혈중으로 비활성 인슐린 전구체(insulin precursor)의 방출(relaease)이 증가된다[11,12]. 특히 C-펩타이드와 프로 인슐린 비율의 감소가 관찰되는데 이러한 사실들은 갑상선 기능 항진증 환자에서 인슐린 처리의 근본적인 결함이 있음을 제시한다[13]. 과도한 갑상선 호르몬은 위장 배출 시간을 단축시키고 장에서 포도당 흡수를 증가시켜 식후혈당이 빨리 상승한다. 갑상선 기능 항진증과 연관된 GH, 글루카곤및 카테콜아민 수치의 증가는 당뇨병 또는 전당뇨병 환자에서 혈당 조절을 더욱 어렵게 한다[5,6].

갑상선 기능 저하증 상태 또한 포도당 대사에 영향을 미친다. 심한 갑상선 기능 저하 상태에서는 장에서 포도당 흡수가 감소하고 간에서 포도당 신합성 및 생성이 저하된다[5,6].  따라서 갑상선 기능 저하증을 동반한 당뇨병 환자들은 공복혈당이 낮아 다른 요인이 추가될 경우 저혈당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다[2]. 특히 인슐린을 사용하는 제1형 당뇨병 환자들의 경우 갑상선 기능 저하증이 동반되면 갑상선기능이 정상인 환자들에 비해 더 빈번하게 저혈당이 발생할수 있다[14]. 반면 말초 조직에서의 인슐린 작용 측면에서볼 때 갑상선 기능 저하 상태는 인슐린 저항성을 증가시키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으며 특히 근육과 지방조직에서 인슐린에 의한 포도당 섭취(glucose uptake)가 저하된다. 또한갑상선 기능 저하상태에서는 혈중 중성지방이 증가하는데 이는 지방조직에서 lipoprotein lipase를 활성화시키는 인슐린의 작용에 저항성이 생기기 때문으로 설명되고 있다[15].

갑상선 질환은 당 대사에 영향을 미치며 치료받지 않은 갑상선 기능 저하증 및 기능 항진증은 당뇨병 환자에서 혈당 관리를 어렵게 할 수 있겠다.

2. 쿠싱증후군

쿠싱증후군은 드문 내분비 질환으로 뇌하수체 종양, 부신종양, 외소성 신경내분비 종양 등으로 인한 코르티솔 과분비가 특징이다. 만성적인 glucocorticoid 과다분비로 인해 고혈압, 내장비만, 고인슐린혈증, 고혈당, 인슐린 저항성, 당뇨병, 고지혈증이 야기되며 이로 인해 대부분의 쿠싱증후군환자에서 대사증후군이 발생한다. 이러한 이상 소견들은 심혈관계 질환의 발생 위험을 높여 쿠싱증후군의 주된 합병증및 사망의 원인이 되나, 중요한 것은 현성 질환 기간뿐만 아니라 biomedical remission 이후에도 이 위험이 지속적으로 높다는 점이다[1,16]. 코르티솔 농도가 정상으로 돌아온 이후에도 이미 발생한 대사증후군, 혈관 미세손상, 동맥경화성 혈전 등은 그대로 지속되기 때문이다[17,18].

쿠싱증후군 환자에서 인슐린 불내성과 당뇨병은 매우 흔하다. 나이와 성별을 매치한 대조군에 비해 쿠싱증후군 환자에서 혈당이 유의하게 높았고, 쿠싱증후군이 호전된 환자에 비해 현성질환이 있는 환자에서 공복혈당이 높은 것으로 보고되었다[1]. 기존 연구를 보면 쿠싱증후군에서 당뇨병의 발병률은 20~50%로 보고되나 이들 환자들에서 경구포도당 부하검사를 모두 시행하지는 않았기 때문에 실제 발병률은 보고된 것보다 더 높았을 가능성이 있다[18]. 인슐린 저항성은 cortisol 과다의 한 특성으로 쿠싱증후군을 치료한 뒤에도 5년 동안 인슐린이 지속적으로 증가되어 있었다. 반면에 건강한 사람에게 단기간 코르티솔을 투여하였을때에는 혈중 인슐린 농도는 증가되나 homeostasis modelassessment of insulin resistance (HOMA-IR)로 대변되는 인슐린 저항성은 증가하지 않았다[17]. 앞서 언급한 대로 쿠싱증후군을 치료한 이후에도 심혈관계 질환 발생 위험이 높기 때문에 이런 환자에서 이차적으로 당뇨병이 발생하였을 경우 당뇨병을 잘 조절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1]. 림프종, 자가면역질환, 피부질환을 가진 환자들처럼 장기간스테로이드 사용을 하는 경우에도 일시적인 이차성 당뇨병이 발생할 수 있다[19]. 스테로이드 약물 투여로 인한 이차성 당뇨병과 쿠싱증후군과 같은 내인성 스테로이드 과다분비로 인한 이차성 당뇨병은 특성이 다르며, 특히 쿠싱증후군에서는 질환을 치료한 이후에도 심혈관계 질환 발생 위험이 지속적으로 높기 때문에 그 치료에 더욱 관심을 가져야 하겠다[1].

3. 말단비대증

말단비대증은 지속적인 GH 및 인슐린 유사 성장인자(insulin like growth factor-1, IGF-1)의 과도한 분비로 인하여 발생하는 질병으로 대부분의 원인은 뇌하수체에 분포하는 GH 분비세포에 생긴 종양이다[20]. 대부분의 말단비대증 환자에서는 간 및 말초 조직의 인슐린 저항성과 이로 인한 고인슐린혈증이 관찰된다. 명확한 기전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지만 GH와 IGF-1 등이 같이 관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2]. GH의 일과성 노출은 인슐린과 유사한 효과를 보이지만 지속적인 GH 과다 상태는 인슐린 반응을 떨어뜨린다. GH의 지속적인 노출은 인슐린 수용체 후 신호전달 경로(post-receptor signaling)의 이상을 일으켜 인슐린 저항성을 유발하며 근육세포의 당흡수를 억제하고 지방 분해 작용을 증가시킨다[21]. 말단비대증 환자에서 보이는 지속적인 인슐린 저항성으로 인하여 베타세포의 인슐린 분비 기능이 점차 저하되고 결국 인슐린 저항성을 극복하지 못하면서 당뇨병이 발병하게 된다[2]. 유병률은 보고마다 차이는 있으나 말단비대증 환자의 약 16~56%는 당뇨병 및 내당능장애를 동반하고 있으며 glucose intolerance의 발생은 혈중GH 수치, 환자의 나이, 그리고 질병의 지속 기간과 관련이 있다[1].

수술적인 방법 등으로 말단비대증이 치료가 되면 인슐린저항성과 당대사는 현저하게 개선이 되며 당뇨병 환자의 혈당 조절상태는 일반적으로 향상된다[1]. 대개의 환자에서일차적으로 종양의 수술적 제거를 시행한 뒤 종양이 완전히 제거되지 않은 경우나 치료 목표에 도달하지 못하는 경우 방사선 혹은 약물치료를 시행하고 있다. 이러한 경우 사용되는 약물 중 가장 광범위하게 사용되는 것은 소마토스타틴 유사체(somatostatin analog) 주사제이며 long actingformulation of lanreotide와 octreotide long acting release(LAR)가 대표적이다[20]. 이러한 소마토스타틴 유사체의투여는 체 내의 당대사에 다양한 결과를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말단비대증 환자에서 GH를 감소시켜 인슐린 저항성을 개선시키지만, 췌장에서 인슐린 분비를 억제하는 효과 역시 보고되었다[1]. 하지만 여러 임상 연구들의 결과들을 보면 말단비대증 환자에서 소마토스타틴 유사체의투여가 당뇨병의 유병률, 혈당의 개선 또는 악화에 크게 영향을 주지 않았던 경우가 많았다[21].

4. 갈색세포종

갈색세포종은 카테콜아민을 분비하는 신경내분비 종양으로 부신수질의 크롬친화세포에서 대부분 유래한다. 일부는 부신외 크롬친화세포에서 발생하며 이러한 경우 부신외 갈색세포종 혹은 부신경절종(paraglanglioma)이라고한다[22]. 갈색세포종 환자에서 당뇨병은 빈번하게 관찰되는데 그 유병률은 약 15~48%로 보고되고 있다[23]. 갈색세포종에서 당대사장애가 발생하는 기전은 증가된 카테콜아민에 의한 인슐린 분비의 억제와 인슐린 감수성(insulinsensitivity)의 저하이다[2,23]. 특히 카테콜아민의 증가는 간과 근육조직에서 당원분해 및 지방분해를 촉진한다[2].

갈색세포종의 수술적 제거를 시행한 뒤 종양이 완전히 제거되면 당뇨병을 동반하였던 환자들의 상당수에서 혈당이 개선되는 것을 관찰할 수 있다[23].

결론

제2형 당뇨병은 다양한 내분비 질환 환자에서 빈번히 관찰된다. GH, 카테콜아민, 코르티솔, 글루카곤과 같은 인슐린 길항 호르몬의 만성적인 과다분비가 중요한 원인이다. 

이와 관련된 대표적인 내분비 질환인 갑상선 기능 항진증, 말단비대증, 쿠싱증후군, 갈색세포종에 대해 고찰하였고 이를 바탕으로 내분비 질환과 관련된 당뇨병에 대한 이해를넓힐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어야 하겠다. 

===================

갑상선/부신피로] 갑상선암 수술 없이 기능의학으로 치료!....리버스T3 몸에서 제거하기.....몸의 대사가 정상 대사보다 낮거나, 식습관을 바꾸지 않았는데 체중이 꾸준히 늘고, 피로감이 심하고 우울증, 불안 증세가 있다면 갑상선에 문제가 있을 확률이 높다.정상은 fT3/rT3 *1000>20

다음글 : 요오드.시작프로그램
이전글 : 저탄고지근거. 통풍 간청 식단구성